21대 국회의원 당선자 - 비례대표

입력 : 2020-04-16 20:22 수정 : 2020-04-20 00:15

●당선자 약력 : 나이/직업(또는 경력)/학력

※자료제공=중앙선거관리위원회

 

 

◆미래한국당(19석)


1. 윤주경 60세/전 독립기념관장/이화여대 이학석사
2. 윤창현 59세/서울시립대 경영학부 교수/미국 시카고대 경제학박사
3. 한무경 61세/전 한국여성경제인협회장/이화여대 문헌정보학박사
4. 이종성 50세/한국장애인고용공단 비상임이사/중앙대 사회복지학석사
5. 조수진 47세/전 동아일보 논설위원/고려대 불문학과
6. 조태용 63세/전 외교부 1차관/서울대 정치학과
7. 정경희 62세/영산대 교수/서울대 서양사학박사
8. 신원식 61세/전 합동참모본부 합동참모차장/국민대 경영학박사
9. 조명희 64세/경북대 항공위성시스템학과 교수/일본 도카이대 공학박사
10. 박대수 59세/전 한국노총 상임부위원장/한국항공대 항공경영석사
11. 김예지 39세/전 유니온앙상블 예술감독/미국 위스콘신대 음악예술학박사
12. 지성호 38세/전 나우(NAUH) 대표/동국대 법학석사
13. 이영  50세/전 한국여성벤처협회장/한국과학기술원 이학석사
14. 최승재 52세/전국소상공인살리기운동본부 대표/양서종합고
15. 전주혜 53세/전 서울중앙지법 부장판사/서울대 사법학과
16. 정운천 66세/현 의원/고려대 농업경제학과
17. 서정숙 67세/전 한국여약사회장/이화여대 약학과
18. 이용  41세/전 봅슬레이 스켈레톤 국가대표 총감독/한국체대 이학박사
19. 허은아 47세/경일대 교수/성균관대 경영학박사

 

 

◆더불어시민당(17석)


1. 신현영 39세/한국여자의사회 법제이사/가톨릭관동대 의학박사
2. 김경만 57세/전 중소기업중앙회 경제정책본부장/한국외대 영어과
3. 권인숙 55세/명지대 방목기초교육대학 교수/미국 클라크대 여성학박사
4. 이동주 47세/전 한국중소상인자영업자총연합회 부회장/인천대 법학부 휴학
5. 용혜인 30세/전 기본소득당 대표/경희대 정치외교학과 수료
6. 조정훈 47세/전 세계은행 우즈벡사무소 대표/미국 하버드대 케네디스쿨석사
7. 윤미향 55세/전 정의기억연대 이사장/이화여대 사회복지학석사
8. 정필모 61세/전 KBS 부사장/성균관대 언론학박사
9. 양원영 48세/전 에너지전환포럼 사무처장/독일 라이프치히대 경영학석사
10. 유정주 44세/전 한국애니메이션산업협회장/동국대 영상대학원 박사과정 수료
11. 최혜영 40세/강동대 사회복지행정과 교수/나사렛대 재활학박사
12. 김병주 58세/전 한미연합사 부사령관/경기대 국제정치학박사
13. 이수진 50세/한국노총 전국의료산업노조연맹위원장/연세대 공공정책학석사
14. 김홍걸 56세/민화협 대표상임의장/미국 서던캘리포니아대 국제관계학석사
15. 양정숙 55세/대한변호사협회 인권위원/이화여대 법학박사과정 수료
16. 전용기 28세/전 민주당 전국대학생위원장/한양대 경영컨설팅학석사
17. 양경숙 57세/한국재정정책연구원장/고려대 행정학박사 

 

 

◆정의당(5석)


1. 류호정 27세/정의당 IT산업노동특별위원장/이화여대 사회학과
2. 장혜영 33세/다큐멘터리 ‘어른이 되면’ 감독/연세대 신문방송학과 중퇴
3. 강은미 49세/전 광주광역시의원/전남대 해양학과
4. 배진교 51세/정의당 평화본부 공동본부장/인천대 대학원 행정학과 수료
5. 이은주 50세/전 서울지하철노조 정책실장/성균관대 동양철학과

 

◆국민의당(3석)


1. 최연숙 59세/계명대 동산병원 간호부원장/계명대 의료경영학석사
2. 이태규 56세/전 의원/연세대 행정학석사
3. 권은희 46세/현 의원/연세대 법학석사

 

 

◆열린민주당(3석)


1. 김진애 67세/전 의원/미국 매사추세츠공과대 도시계획학박사
2. 최강욱 51세/전 대통령비서실 공직기강비서관/서울대 법학석사
3. 강민정 58세/서울시교육청 혁신학교운영위원장/서울대 역사교육과

 

ⓒ 농민신문 & nongmi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게시판 관리기준?
게시판 관리기준?
비방, 욕설, 광고글이나 허위 또는 저속한 내용 등은 사전 통보 없이 삭제되거나 댓글 작성이 금지될 수 있습니다.
농민신문 및 소셜계정으로 댓글을 작성하세요.
0 /200자 등록하기

기획·연재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