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여성 1인 사업장에 안심 비상벨 지원

입력 : 2022-06-22 18:16 수정 : 2022-06-22 18:20
HNSX.20220622.001339705.02.jpg
여성안심 비상벨 지원사업 홍보물. 사진제공=제주도.

제주지역 여성 1인 사업장에 ‘안심 비상벨’이 지원된다.

제주도는 서귀포YMCA와 함께 범죄 예방과 여성 1인 사업장 안전 강화를 위해 ‘여성안심 비상벨’을 보급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는 올해 처음으로 시행되는 사업으로, 도와 서귀포YMCA는 여성 1인 사업장 70곳에 실시간 양방향 소통이 가능한 폐쇄회로 텔레비전(CCTV)과 비상벨을 지원한다.

신청을 원하는 사람은 ‘서귀포YMCA 누리집(www.sgpoywca.or.kr)’에서 신청 양식을 내려받아 이메일(sgpoywca@hanmail.net)로 접수하면 된다. 단 관련 예산이 소진되면 신청은 마감되며, 1차 접수 기한은 이달 30일 까지다.

이현숙 도 성평등정책관은 “성평등 평화 도시를 구현하기 위해 도민들이 체감하는 정책을 발굴하겠다”고 밝혔다.

제주=심재웅 기자

ⓒ 농민신문 & nongmin.com, 무단 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게시판 관리기준?
게시판 관리기준?
비방, 욕설, 광고글이나 허위 또는 저속한 내용 등은 사전 통보 없이 삭제되거나 댓글 작성이 금지될 수 있습니다.
농민신문 및 소셜계정으로 댓글을 작성하세요.
0 /200자 등록하기

기획·연재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