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의 새로운 가치창출 ‘치유서비스’

입력 : 2019-03-15 00:00

음식·원예·농장체험 등 농업·농촌 자원 활용 산업

심리·인지·신체 건강 등 도움

밀양시, 아카데미 개설하고 관심 농가 대상 3~7월 교육



경남 밀양시(시장 박일호)가 농업과 농촌의 자원을 활용한 치유서비스로 농업의 새로운 가치창출에 나섰다.

시는 ‘농촌 치유자원 아카데미’를 개설해 치유농업에 관심이 있거나 치유체험농장을 운영하고자 하는 농민 40여 명을 대상으로 7일부터 7월11일까지 15회에 걸쳐 교육한다.

치유농업은 전원생활과 농촌체험 등 농업과 농촌자원을 이용한 치유서비스로, 국민의 심리적·사회적·인지적·신체적 건강을 도모하는 산업과 관련된 모든 활동을 말한다. 농업의 새로운 가치를 부여하는 서비스산업분야로 각광받고 있다.

이번 교육에는 이덕형 한국농업아카데미 박사와 지화영 제이팜 대표, 치유음식 전문가인 김수인 전주대학교 교수, 원예치료사인 정정희씨 등 치유농업 전문가를 강사로 초빙했다.

교육과정은 치유농업에 대한 이해와 치유농장 창업특강을 비롯해 치유음식, 원예치유실습, 우수치유농장 현장 체험학습 등으로 구성했다.

밀양시농업기술센터는 농업의 새로운 미래인 치유농업 시범운영을 위해 센터 안 비닐온실을 재단장해 치유농업 시범공간을 마련했다. 또 지역 실정에 맞는 치유농업 콘텐츠와 모델 개발, 프로그램 운영을 확대해 농업의 부가가치를 높여나갈 계획이다.

장영형 시농기센터 소장은 “최근 농업의 사회적 가치창출을 위해 치유농업에 대한 관심과 열기가 높다”며 “이번 아카데미가 농장과 농촌경관을 활용한 치유농업프로그램 개발은 물론 창업활동에 많은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밀양=노현숙 기자

ⓒ 농민신문 & nongmi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독자추천광고

게시판 관리기준?
게시판 관리기준?
비방, 욕설, 광고글이나 허위 또는 저속한 내용 등은 사전 통보 없이 삭제되거나 댓글 작성이 금지될 수 있습니다.
농민신문 및 소셜계정으로 댓글을 작성하세요.
0 /200자 등록하기

기획/연재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