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해화학·전남도농기원, 다목적 농자재 개발 협력 다짐

입력 : 2019-11-20 00:00
이광록 남해화학 대표(왼쪽 다섯번째부터)와 김성일 전남도농업기술원장이 다목적 농자재 개발 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협력을 다짐하고 있다.


남해화학(대표 이광록)과 전남도농업기술원(원장 김성일)은 최근 도농기원 회의실에서 다목적 농자재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양측은 MOU에서 노동력 절감 다목적 농자재 공동개발과 양파 재배 기계화에 적합한 완효성 복합비료 개발, <칼슘유황비료>의 남북협력지원사업 추진 등에 적극 협력할 것을 다짐했다. 이번 협약은 남해화학이 올 3~7월 도농기원 측에 <수미> 감자 재배 때 자사의 <칼슘유황비료>가 얼마나 효과 있는지 검증을 요청한 게 계기가 됐다(본지 9월9일자 10면 보도).

이광록 대표는 이 자리에서 “도농기원과 함께 개발한 다목적 농자재를 전국 지방자치단체와 협력사업을 통해 보급하고 지역농협과 농민에게도 알려 농가소득 증대에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또 “남북관계가 개선되면 대북지원사업에도 우선 활용할 수 있도록 관계기관과도 협력할 방침”이라고 덧붙였다.

김기홍 기자 sigmaxp@nongmin.com

ⓒ 농민신문 & nongmi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독자추천광고

게시판 관리기준?
게시판 관리기준?
비방, 욕설, 광고글이나 허위 또는 저속한 내용 등은 사전 통보 없이 삭제되거나 댓글 작성이 금지될 수 있습니다.
농민신문 및 소셜계정으로 댓글을 작성하세요.
0 /200자 등록하기

기획/연재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