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산물 출하정보] <소>(11월8~12일) 가정소비 줄어 한우 경락값 ↓

입력 : 2021-11-17 00:00

01010100801.20211117.001320322.02.jpg

한우 경락값이 하락세로 돌아섰다. 한우 사육마릿수가 늘면서 산지 출하량도 늘어난 데다 최근 ‘단계적 일상회복(위드 코로나)’으로 한우 가정소비가 줄어든 영향이 크다. 김장철을 맞아 돼지고기 소비가 증가한 것도 가격 하락의 요인으로 꼽힌다. 한우는 전국 도매시장에서 전주 대비 20.05% 증가한 8782마리가 경매됐다. 한우 거세우 평균 경락값은 지육 1㎏당 2만1872원으로, 전주 대비 542원 하락했다. 1++A 등급은 486원 하락한 1㎏당 2만5934원, 1++B 등급은 604원 내린 2만4271원이었다. 육우 거세우는 685마리가 거래됐으며, 1㎏당 경락값은 44원 하락한 1만1993원이었다.

김욱 (농협음성축산물공판장 경매실장)
 

ⓒ 농민신문 & nongmin.com, 무단 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게시판 관리기준?
게시판 관리기준?
비방, 욕설, 광고글이나 허위 또는 저속한 내용 등은 사전 통보 없이 삭제되거나 댓글 작성이 금지될 수 있습니다.
농민신문 및 소셜계정으로 댓글을 작성하세요.
0 /200자 등록하기

기획·연재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