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원생활

아이디
비밀번호

  • 정기구독신청
  • 독자투고
sub21

HOME > 과월호보기 > 전원주택

겨울이 깊다

글과 사진 최수연 기자

사진 2월의 겨울은 깊다.

겨울이 깊으면 봄이 찬란하다고 했던가.

유독 올겨울은 깊고 차다.

겨울의 끝이 어디인지 가늠할 수 없는 눈이 내렸다.

이러다 갑자기 봄이 찾아올지도 모른다는 생각에 행여 눈 속에 갇힌 꽃이라도 볼 수 있을까 허튼 상상을 해본다.
  • 과월호전체보기
  • 목차
  • 기사전문보기서비스
  • 기사전문pdf보기

월별 월간지 선택

OnClick=

과월호전체보기

  • 구독신청하기
  • 온라인구독결재
  • 구매내역확인
  • 편집/배송문의